지역단

부처님의 자비 광명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울산

단장 인사말

 울산지역단 단장
이 병 연

울산지역단 포교사 여러분!

경자년이 밝았습니다.

부처님께서 나투신 큰 뜻을 되새기며 울산지역 포교사님과 함께 경자년의 태양을 가슴에 안고 포교의 원을 합장 발원 합니다.

 

스스로 태우는 등불처럼 부처님의 가르침으로 포교를 실천하겠다는 다짐을 하며 부처와 중생이 다르지 않음을 실천하며 한해를 힘차게 걸어갑시다.

 

지난 임기를 맡아 훌륭하게 울산지역단을 이끌어주신 석전 단장님의 큰 역량을 감사와 존경으로 바라보며 헛되지 않고 화합하기를 마음 속 깊이 염원을 하며,

평소 새벽기도와 금강경 공부를 하면서 ⌜나는 이와 같이 들었다⌟는 구절을 되새기며 우리 모두가 부처님 말씀을 이와 같이 들었다를 가슴에 안고 행하는 경자년이 되시길 기원합니다.

 

자애로운 울산지역단 포교사님

여러분의 행동 하나하나가 우리 포교의 밑거름이 되고 하루하루 수행의 길이라 생각되며 훗날 갈림길의

이정표가 되리라 믿습니다.

내 것을 버리면 상대가 보이고 나와 남을 떠나야 우리 모두 불이문의 길에 들어설 수 있듯이 진리와 포교는

안 과 밖이 있을 수 없습니다.

서로의 다름을 존중하며 무거운 어께를 펴며 소임을 하고자 두려운 마음을 안고 나섰습니다.

이제 포교사 여러분들과 손에 손을 잡고 수행과 포교를 멈추지 않겠습니다.

 

생로병사를 않고 잔잔한 마음으로 부처님 전에 합장하던 날들을 잊지 않고 우리 모두가 포교사의 길을

의연하게 갈수 있기를 발원 합니다.

감사합니다.

 

불기 2564년 경자년 원단에

대한불교조계종포교사단 울산지역단장 영암 이 병연 합장